끝이 갈라지든 말든,
똑같은 추모의 의미입니다.

일베 눈치를 봐야하는 이유를 모르겠습니다.
일베가 배포한것은 딱 하나.
리멤버 글자를 손본 것 뿐 입니다.








끝이 갈라진 리본을 사용했다고
이 현수막을 철거했다고 한다.
일베의 소행은, 리본 끝이 갈라졌다 아니다가 아닌.
리멤버 글자에 일베를 섞어 쓴 것 뿐.




Image result for 일베 리본




이 조각상도 일베 소행이고 ?






외국인이, 한국말 잘하면 생기는 일 입니다,.
대한민국은 .. 외국인에게 참 호의적 입니다.
평범한 직장인에서
한국말 잘 한다는 이유로
방송에 나오고, 한국인 청년을 대상으로 강의도 하고
마세라티, 피아트 자동차 모델도 합니다.






한국은 사대주의가 심하다는 말에,
"아닙니다." 라고는 ...
말 못하겠네요.

이탈리아어 잘하는 한국인 직장인은, 
이탈리아 혹은 세계 어느 나라든,
현대, 기아자동차 모델 하고 사는지.
어느 해외에 가서 "그냥 저는 직장인이에요." 하지 않고
한국사회의 실업률, 청년 고용정책, 집값안정 같은 이야기를 
TV 나와서 그 나라를 비 정상적으로 대표하여 말하는지
궁금합니다,.






집단지성이라는게 있다.
여러 사람이 모여,
그것이 맞든 틀리든 ..
여러 사람이 좋아하는것이 곧 답이 된다.

어제, 김보름 선수가 팀 추월 경기가 끝나고
아쉬움의 인터뷰를 한것이 문제가 되었나보다.





생각해본다.
청와대 청원게시판에 
'김보름 박지우 국대 자격박탈' 에
15만명이나 달려들 만큼
인성문제가 드러났는가 ?.

후원사 네파는, 
김보름 선수와의 계약을 파기 할 만큼 인가 ?
계약 파기는 24시간도 되지 않아 
바로 결정 할 만큼의 문제인가 ?






그 무대는, 가볍지 않은, 다시는 없을,
4년을 투자해 피 땀 흘린 무대.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동계 올림픽 이었다.

좋은 성적이 나오지 못했는데.
김보름 선수를 위로하는 사람은 없다.
그 긴 시간 노력했음에도 불구하고
팀 추월 경기를 1년에 한번이라도 유심히 구경하는 사람도 아닌,
그냥 티비 시청자들과 네티즌의 
눈과 귀에 거슬렸다는 이유에서다.







김보름 선수가 흘린 땀은, 땀도 아닌가 ?.
좋은 성적이 못나왔다면 ..
당연히 아쉬운거 아닌가 ?.

생각해본다.
미국산 소고기 수입반대 파동때
수많은 시민들이 광화문에 모여 촛불을 들며
"경제 말고 목숨을 살려 달라" 외쳤으나,
지금 우리나라는 세계 미국 소고기 수입국 2위의 명예를 안았다.

"미국산 소고기가 어때서" 라는 말을
쉽게 할 수 없는 분위기였다.
지금도 그러하다.
김보름 선수를 응원하고 위로해서는 안될것 같은 하루다.
우리나라는, 93년생 소녀 김보름 선수에게
참으로 모질고 거친 하루를 보내고 있다.


좋은 성적 하나만 보고 훈련하면 안되는,
인터뷰, 말한마디 표정하나도
대중의 눈높이에 맞춰야 하는 시대인가 보다.








안녕하세요 디지털피쉬 대표 김수연 입니다.
2017년 한해가 끝나갑니다.
오늘이 마지막 근무일이고, 지금은
그 마지막 근무일의 끝을 향해 달리는 시간 입니다.
그리고, 2018년 이라는 생소한 숫자가
익숙하게 다가오고 있습니다.





저희 디지털피쉬는 2006년부터 지금까지
마케팅의 수 많은 분야 중에서
인터넷마케팅 이라는 채널 하나만을
고집해 운영하고 있습니다.

자사 블로그 Marketings 도,
넷물고기 라는 이름으로
2008 년 1월부터 운영했으니,
만 10년차가 되는 해 이기도 합니다.

중간중간 '돈 되는건 다 해야한다.' 는
주변 여러 권유에도 불구하고
"전문성 있는 인터넷마케팅 실무" 라는 타이틀에 현혹된 탓에,
여러 사업으로 확장하지 않고 한 우물만 팟던 탓일까.
아직도 디지털피쉬는 큰 성장을 못하곤 있네요.
혹은 아직 성장할 때가 아니거나
성장할 만큼의 업을 쌓지 못한것 같습니다.

더욱 정진하는 모습의
2018년 버전의 디지털피쉬를 만들어 선보이겠습니다.

올 한해는 특히나,
더 넓은 사업분야로 확장할 기회가 많았습니다.
대표적으로 영상컨텐츠 제작팀 운영,
옥외광고팀 운영, 전문 리서치팀 운영,
SNS 모니터링 전문팀 운영 등 ...
하지만, 저희의 선택은 언제나 "인터넷 마케팅" 하나.

그 고집의 답답함에도 불구하고
올 한해, 저희 디지털피쉬와 함께 호흡해준
모든 클라이언트 여러분
그리고 네티즌 여러분 모두에게
깊은 양해와 감사의 말씀 꼭 전하고 싶습니다.
그리고, 저희의 고집은 고스란히 클라이언트의
마케팅실적으로 되갚겠습니다.


진심을 가득 담아.

감사합니다.
2018년 한해, 그 어느 하루도 부족함 없이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





창업은, 이윤추구가 제 1 목적 입니다.

이윤추구가 안정적으로 많이 되는것이

제일 좋은 창업아이템 이겠죠.


최근들어, 대왕 카스테라가 엄청난 인기를 끄는듯 했습니다.

창업 아이템으로 여러번 검증단계에 오르내리는 중 이지요.

그러나 먹거리 x 파일이 등장했네요.

"카스테라에 식용유를 넣다니 세상에 !!"

이런 뉘앙스로 다뤄졌고,

실제로, 그 뉴스 헤드를 접하자 마자 드는 생각이

"대왕 카스테라 먹으면 안되겠다."

"아 ㅅㅂ ,, 그거 식용유 들이킨셈 ?."

뭐 이정도의 괘씸함이 들더군요.







하지만, 원래 카스테라 만들때

식용유가 전체의 50% 정도 들어간다고 합니다.

(제빵 기능사 시험문제 출제내용 기준)


원래 식용유 들어가는데,

그걸, "식용유가 들어있다고 ?." 로 쏘아붙이니, 

별 문제가 아니였는데

새삼 문제 삼으니, 문제가 되버린 문제인 것 입니다.

예전의 쥬씨가 그랬지 않았을까

되세겨 집니다.


창업아이템으로 생각하고 있었던

최근 핫 하다, 뜬다는 아이템들이

먹거리 x 파일 앞에, 사르르 녹는것 아닌지,

조금 걱정도 됩니다.


TV 의 힘이 참 대단합니다.

나오면 .. 나오는대로 대중은 휩쓸립니다.

그것의 진실이나 사실은 모릅니다.

저는 박근혜의 탄핵을 원하고 갈망했습니다만,,,,

혹시 - 어쩌면 박근혜도 잘못이 없는거 아닐련지 ?

란 생각도 조심스럽게 듭니다.


박근혜의 모든 탄핵사유는, 

tv 로만 봤기 때문입니다.